제보하기

신화 에릭, 장가간다…7월 배우 나혜미와 화촉

홍지영 기자 scarlet@sbs.co.kr

작성 2017.04.17 09:22 수정 2017.04.17 09:40 조회 재생수1,434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신화 에릭, 장가간다…7월 배우 나혜미와 화촉
그룹 신화의 에릭(본명 문정혁·38)이 7월 교제하던 배우 나혜미(26)와 화촉을 밝힙니다.

소속사 신화컴퍼니는 "에릭이 7월 1일 서울의 한 교회에서 나혜미와 결혼한다"며 "결혼식은 친지와 지인을 초대해 비공개로 진행한다"고 17일 밝혔습니다.

신화 멤버 중 유부남이 되는 건 에릭이 처음입니다.

그는 이날 신화컴퍼니 공식 SNS(사회관계망서비스)를 통해 "19년 동안 신화의 멤버로 활동하면서 신화창조 팬 여러분들 덕분에 많은 사랑을 받았다"며 "앞으로는 더욱 안정된 마음으로 열심히 활동하면서 여러분의 사랑에 보답하겠다"라고 소감을 밝혔습니다.

이어 "항상 감사하는 마음으로 서로를 배려하고 존중하며 잘 살겠다"라고 덧붙였습니다.

두 사람은 3년 전 열애설이 흘러나왔으나 인정하지 않다가 올해 2월 다시 열애설이 불거지자 교제 사실을 공개했습니다.

지난 1998년 신화로 데뷔한 에릭은 드라마 '불새', '신입사원', '무적의 낙하산 요원', '최강칠우', '스파이 명월', '또 오해영' 등에 출연하며 배우로도 활약했습니다.

2001년 영화 '수취인불명'에서 여주인공의 어린 시절 역으로 데뷔한 나혜미는 MBC 시트콤 '거침없이 하이킥'에 출연했지만 이후 뚜렷한 출연작이 없습니다.

두 사람은 스케줄을 고려해 짧게 신혼여행을 다녀올 예정입니다.

(사진=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