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하기

"대한민국, 세탁기에 넣고 돌려야…" 홍준표 대선후보의 '세탁기의 꿈'

SBS뉴스

작성 2017.04.14 16:59 조회 재생수1,873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이 기사 어때요?
어제(13일) SBS와 한국기자협회가 공동으로 가진 ‘2017 국민의 선택, 대통령 후보 초청 토론회‘에서 때아닌 ’세탁기 논쟁‘이 벌어졌습니다. 홍준표 자유한국당 후보가 “대한민국을 세탁기에 넣고 돌리고 싶다”고 발언한 것에 대해 다른 후보들이 홍 후보의 ’성완종 게이트 사건‘ 연루 의혹 대법원 판결이 남아있는 것을 지적했기 때문입니다.
 
홍 후보는 이날 토론에서 자신이 대통령이 된다면 “대한민국을 세탁기에 한번 넣고 확 한번 돌리고 1년만 돌리고 정권을 시작하겠습니다.”라고 밝혔습니다. 하지만 잠시 뒤 바른정당 유승민 후보가 “본인이 형사 피고인이기 때문에, 아까 대한민국은 세탁기에 넣고 돌리겠다고 하시는데 많은 국민들이 우리 홍 후보님도 세탁기에 들어가셔야 한다고 본다”고 지적했습니다.
 
이에 홍 후보는 “세탁기 들어갔다가 나왔습니다”고 반발하는 한편, 유 후보가 “아직 완전히 못 빠져나왔습니다”고 공세를 이어가자 “아뇨, 완전히 빠져 나왔습니다. 판결문을 한번 보시죠.”라고 응수하기도 했습니다.
 
정의당의 심상정 후보 역시 “홍 후보님 그 세탁기 갔다 오셨다고 하시는데 그 세탁기가 고장난 세탁기 아닙니까, 혹시?”라고 공세를 펼치자 홍 후보는 웃으며 “세탁기가 삼성세탁기입니다”라고 응수하기도 했습니다.
 
대선주자 TV 토론회에서 쏟아져 나온 ‘세탁기 논쟁’ SBS 비디오머그가 전해드립니다. 

(SBS 비디오머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