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 '문재인 비방글' 신연희 강남구청장 휴대전화 압수

홍지영 기자 scarlet@sbs.co.kr

작성 2017.03.30 16:15 수정 2017.03.30 17:5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경찰이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 문재인 전 대표를 비방한 혐의로 고발당한 신연희 서울 강남구청장의 휴대전화를 압수하는 등 수사에 속도를 내고 있습니다.

서울지방경찰청 사이버수사대는 30일 오전 9시께 강남구청 내 구청장 집무실로 수사진을 보내 신 구청장에게 압수수색영장을 제시하고, 본인 휴대전화를 넘겨받아 내용을 분석하고 있습니다.

휴대전화 외에 별도로 압수한 증거는 없다고 경찰은 밝혔습니다.

신 구청장은 카카오톡 단톡방(단체 채팅방)에 '문재인을 지지하면 대한민국이 망하고 문재인은 공산주의자다'라는 글과 '놈현·문죄인의 엄청난 비자금'이라는 제목의 동영상 등을 올린 혐의(공직선거법 위반)를 받습니다.

논란이 불거지자 문 전 대표 캠프 측은 경찰에 신 구청장에 대한 고발장을 제출했고, 이어 중앙선거관리위원회도 신 구청장을 검찰에 고발했으며, 경찰은 고발된 사건 2건을 수사 중입니다.

경찰은 앞서 고발된 내용을 토대로 신 구청장이 단톡방에 이같은 게시물을 올린 정황을 포착하고, 신 구청장 휴대전화를 분석해 실제로 본인이 이런 내용을 올렸는지 최종 확인하고 있습니다.

경찰은 휴대전화 분석이 끝나면 조만간 신 구청장을 불러 조사할 계획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