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하기

'행운의 동전' 9백여 개 삼킨 바다거북, 결국 숨져

윤영현 기자 yoon@sbs.co.kr

작성 2017.03.21 17:55 조회 재생수59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태국에서 관광객들이 던진 '행운의 동전'을 무려 900여 개나 삼킨 뒤 수술대에 올랐던 초록바다거북이 결국 숨졌습니다.

오늘(21일)자 방콕포스트 등 현지 언론들은 '돼지 저금통'이라는 별칭까지 붙은 바다거북이 혼수상태에 빠졌다가 조금 전 숨졌다고 보도했습니다.

올해 23살의 이 거북은 지난 5일 7시간에 걸친 응급수술을 통해 몸에서 5kg 무게의 동전을 제거했습니다.

수술 직후 회복세를 보였지만 체내 동전에서 나온 니켈 성분 때문에 급속도로 상태가 악화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선거 주요 뉴스를 한눈에! 제 19대 대통령 선거 특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