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하기

[오!클릭] 서울, '공기 나쁜 도시' 2위…中 베이징보다 '심각'

SBS뉴스

작성 2017.03.21 17:37 조회 재생수190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SNS와 인터넷 검색어를 통해 오늘(21일) 하루 관심사와 솔직한 반응을 알아보는 <오! 클릭> 시간입니다.

지금은 나아졌지만, 오늘 오전에 미세먼지가 정말 대단했죠.

아니나 다를까 서울이 베이징보다 더 심했다고 합니다.

<오! 클릭> 첫 번째 검색어는 '서울 2위, 베이징 6위'입니다.

오늘 아침 7시를 기준으로 서울의 공기 질이 세계 주요 도시 중 두 번째로 나쁘다는 조사결과가 나왔습니다.

세계 대기오염 실태 정보를 제공하는 '에어비주얼'의 서울의 공기품질 지수는 179.

1위의 인도 뉴델리 187에 이은 2위입니다.

대기오염이 심각하기로 유명한 중국 베이징은 6위를 차지했는데요, 미세먼지 발원지인 중국보다 더 높은 순위를 기록한 겁니다.

기류가 북서풍이었고 우리나라 공기가 정체됐기 때문이라고 전문가들은 진단했습니다.

이 와중에 그동안 사용해왔던 먼지의 구분방식이 바뀐다고 합니다.

미세먼지를 부유먼지로, 초미세먼지를 미세먼지로 바꾸고, 이 둘을 합쳐 흡입성 먼지로 부르겠다는 건데요, 누리꾼들은 '부유먼지든 크리스토퍼 올리비아 먼지든 이름은 상관없으니 대책을 내놔라', '공기청정기와 마스크가 필수가 되었다' 등의 반응을 보였습니다.  
선거 주요 뉴스를 한눈에! 제 19대 대통령 선거 특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