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이거 흥미진진한데"…'미우새' 토니안, 여의사 집으로 초대

SBS뉴스

작성 2017.03.17 11:40 조회 재생수5,031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이거 흥미진진한데"…미우새 토니안, 여의사 집으로 초대
‘미운 우리 새끼’ 토니안이 여의사를 자신의 집으로 초대해 식사를 대접했다.

17일 방송될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선 토니안이 여의사를 본인의 집으로 초대하는 모습이 그려져 스튜디오 어머니들의 관심을 한 몸에 받는다.

앞서 진행된 촬영에서 토니안은 과거 응급상황에서 어머니를 돌봐준 응급실 여의사를 만났다. 토니안은 여의사에게 은혜를 갚기 위해 집에서 손수 저녁 식사를 대접하기로 했다.

이날 토니안과 여의사는 처음 만났음에도 불구하고 자연스럽게 대화를 나눠 스튜디오의 관심을 집중시켰다. 줄곧 화기애애한 분위기가 이어졌고, 토니안은 자연스럽게 자신의 방을 구경시켜 주는 등 적극적인 모습을 보였다.

스튜디오에서 이를 지켜보던 네 명의 어머니들은 “첫 만남에 방까지 구경한다”며 두 사람의 마음을 궁금해했고, MC 신동엽도 “이거 흥미진진한데”라며 두 사람의 관계가 발전할 수 있을지에 대해 어머니들의 기대감을 부추겼다.

토니안-김재덕의 수컷하우스를 방문한 첫 여자 손님의 이야기는 17일 밤 11시 20분에 방송될 ‘미운 우리 새끼’에서 공개된다.

(SBS funE 강선애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