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하기

B.A.P 측 "피로골절 힘찬, 당분간 휴식 취하기로 최종 결정"

SBS뉴스

작성 2017.03.16 10:17 조회 재생수14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B.A.P 측 "피로골절 힘찬, 당분간 휴식 취하기로 최종 결정"
피로골절 진단을 받은 B.A.P 멤버 힘찬이 당분간 휴식을 취하기로 결정했다.

B.A.P 소속사인 TS엔터테인먼트는 16일 “앞서 피로골절 진단을 받았지만 완전체 B.A.P 활동을 이어가고 싶은 힘찬 본인의 강한 의지에 따라 안무를 소화하지 않는 범위에서 무대에 오르기로 조율했다. 하지만 당사는 15일 MBC 뮤직 ‘쇼챔피언’ 방송 종료 후 힘찬 군과의 상의 끝에 빠른 회복을 위해 휴식을 취하는 것이 좋다고 판단했다”라고 밝혔다.

이 같은 사실을 알리며 TS엔터테인먼트는 “당사는 아티스트의 건강 회복을 최우선으로 고려해 힘찬 군은 추후 B.A.P 활동 일정에 참여하지 않고 당분간 휴식을 취하기로 결정?다. TS엔터테인먼트는 힘찬 군의 컨디션을 지속적으로 체크할 것이며 향후 회복 상태에 따라 활동 재개 시기를 결정할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끝으로 소속사 측은 “많은 팬분들에게 다시 한번 심려를 끼쳐 드려 사과의 말씀을 드리며 힘찬 군의 조속한 회복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겠다”라고 전했다.

(SBS funE 이정아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