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트럼프 "매티스 국방이 왜 미친개인 줄 아나?"…조찬기도회서 극찬

윤영현 기자 yoon@sbs.co.kr

작성 2017.02.03 07:51 수정 2017.02.03 09:46 조회 재생수2,645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트럼프 "매티스 국방이 왜 미친개인 줄 아나?"…조찬기도회서 극찬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제임스 매티스 국방장관을 극찬했습니다.

현지시간으로 2일 워싱턴DC에서 열린 국가조찬기도회 연설에서, 트럼프 대통령은 "여기선 그렇게 부르면 안 되지만, 여러분도 알다시피 테러리스트들이 장군 제임스 매티스를 '미친개'(Mad Dog)라고 부른 까닭이 있다"고 운을 뗐습니다.

이어 트럼프 대통령은 "매티스는 전투에서 한 번도 진 적이 없고 언제나 테러리스트들을 이겼고, 그것도 늘 조기에 제압했다"고 설명했습니다.

이어 트럼프 대통령은 "그는 우리의 새 국방장관이며 렉스(틸러슨 국무장관)와 함께 일하게 될 것"이라면서 "그는 지금 한국에 가 있고, 일본에 갈 예정이며, 다른 몇몇 곳도 들를 예정"이라고 소개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나는 그에 대해 정말 잘 알게 됐는데, 그는 진짜 인물이고, 우리를 위해 일할 진짜 인물"이라고 추켜세운 뒤 "이게 바로 우리가 필요한 것이다. (그가 무엇을 할지) 여러분은 그냥 지켜만 봐달라"고 주문했습니다.

연설에서 트럼프 대통령은 "세계는 지금 혼란에 빠져 있지만, 우리가 바로잡을 것"이라면서 "테러리즘은 종교의 자유에 대한 근본적 위협으로 반드시 저지돼야 하고 저지될 것"이라고 강조하기도 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