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월드리포트] 일본판 알파고…한·중·일 최고수와 대결한다

최호원 기자 bestiger@sbs.co.kr

작성 2016.12.02 12:45 조회 재생수1,248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지난 3월 바둑기사 이세돌 9단에게 승리한 구글의 인공지능 프로그램 '알파고'.

일본이 일본판 알파고로 불리는 인공지능 바둑 프로그램 '딥젠고'의 개발에 힘을 쏟고 있습니다.

지난달에는 조치훈 9단에게 도전장을 내밀었습니다.

올해 80인 조 9단은 현재 일본 공식랭킹 11위로 일본 내 역대 최다 우승기록 보유자입니다.

3전 2선승제의 대국에서 결국, 딥젠고는 2대 1로 패배했습니다.

하지만 중간에 한 판의 승리를 따내며 큰 주목을 받았습니다.

지난 3월부터 도쿄대 인공지능 연구팀 등이 개발에 참여한 덕분입니다.

지난 3월까지 아마 기사 수준이던 딥젠고는 인공지능 연구가 거듭되면서 불과 9개월 만에 최고수 프로기사급으로 성장했습니다.

조 9단도 실제 사람과 바둑을 두는 것처럼 느껴졌다고 말했습니다.

[조치훈 9단 : (일본 인공지능이) 이 정도까지 강해지다니 개발회사 측에 감사하고 싶습니다.]

슈퍼컴퓨터 수준이던 구글의 알파고와 달리 딥젠고는 고성능 PC 정도의 하드웨어를 갖추고 있다는 점에서 높은 평가를 받고 있습니다.

딥젠고 개발팀은 앞으로 인공지능 연구를 거듭하면 실력이 더욱 향상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가토 히데키/딥젠고 개발자 대표 : 처음 설정한 목표는 구글의 알파고를 뛰어넘자는 겁니다. 나중에는 일반 바둑팬들이 사용할 수 있도록 할 겁니다.]

일본 기원은 내년 3월 21일 딥젠고와 한·중·일 대표 프로기사가 맞붙는 '월드 바둑 챔피언십'을 개최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우승상금은 우리 돈 3억 1천만 원입니다.

일본에선 일본 랭킹 1위인 이야마 유타 9단이 참가합니다.

한국과 중국은 이달 말쯤 출전 기사를 결정합니다.

일본기원 구글에도 알파고의 출전을 요청했지만, 거절당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