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하기

김종인 "정치권이 놀아난 것…촛불민심 국회쪽으로 휠 것"

작성 2016.12.01 17:16 수정 2016.12.01 17:17 조회 재생수222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더불어민주당 김종인 전 대표는 오늘(1일) 박근혜 대통령에 대한 탄핵소추안 처리가 혼선을 겪고 있는데 대해 박 대통령의 3차 대국민담화를 거론하며 "정치권이 그냥 놀아난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김 전 대표는 오늘 국회에서 기자들과 만나 탄핵안 처리 전망과 관련해 "내일은 지나간거지 뭘…"이라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김 전 대표는 "촛불민심, 즉 촛불의 방향이 어느쪽으로 휘느냐에 따라 이제 상황이 바뀔 것"이라며 "국회 쪽으로 휠 것"이라고 전망했습니다.

이어 "각자(정치세력) 들이 촛불의 의미를 잘 파악 못하는 것 같다"며 "재계도 제대로 (촛불의 의미를) 인식을 못하는 것 같고…"라고 덧붙였습니다.

탄핵안의 9일 처리 전망에 대해서도 "9일도 가봐야 한다"며 "지금 새누리당의 비박(비박근혜)계란 사람들이 지금까지 태도를 확 바꿔버렸으니 그때가서 봐야 하는 것 아니냐"고 반문했습니다.

그는 "처음 시작 때부터 제대로 아무 계획성 없이 왔기 때문에 지금 이런 상황이 전개되고 있는 것"이라며 야당의 전략 부재를 비판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