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최순실 불똥'에 롯데그룹 연말 인사 연기

SBS뉴스

작성 2016.12.01 14:15 조회 재생수141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지난 6월 이후 4개월여 이어진 비자금 수사와 '최순실 게이트' 등의 여파로 당초 연말로 예정된 재계 5위 롯데그룹의 정기 인사가 결국 해를 넘기게 됐다.

롯데는 1일 "통상 연말에 진행되었던 정기 임원 인사는 현 시점에서 국내외 경영 불확실성이 매우 큰 관계로 일정상 내년 초로 다소 늦춰질 것"이라고 밝혔다.

신동빈 회장은 다른 주요 재벌 총수들과 마찬가지로 오는 6일 국회 국정조사특별위원회 청문회에 참석해 올해 3월 14일 박근혜 대통령과의 독대, 5월 말 K 스포츠재단 70억 원 추가 출연 후 회수 등에 대한 의혹을 해명해야 할 처지다.

더구나 롯데는 6~9월 대대적 검찰 수사를 받은 이후 경영쇄신 차원에서 현재 매켄지 등 전문기관에 정책본부 등에 대한 구조 개편 컨설팅을 의뢰한 상태다.

사실상 제대로 된 인사가 이뤄지려면 이 컨설팅의 최종 결과를 바탕으로 조직개편과 인사가 동시에 진행돼야 하는데, 물리적으로 연말까지 남은 기간에 조직개편과 인사를 동시에 마무리 짓기 어렵다는 판단에 따른 것으로 보인다.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