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하기

오산 하수도관 공사장서 근로자 1명 흙더미에 매몰돼 숨져

작성 2016.10.19 12:25 조회 재생수41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19일 오전 11시께 경기도 오산시 한 하수도관 매설 공사현장에서 근로자 박모(62)씨가 흙더미에 매몰돼 숨졌다.

박씨는 하수도관을 묻으려고 2.5m 깊이 땅속에서 작업하다가 무너져 내린 흙더미에 깔린 것으로 전해졌다.

다른 인명피해는 없었다.

현재 경찰과 소방당국은 주변 도로를 통제하고 박씨 시신을 수습했다.

경찰은 현장 관계자들을 상대로 사고 경위를 조사할 계획이다.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