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하기

강동원, 2년 연속 수능생 心저격…'가려진 시간' 11월 10일 개봉

작성 2016.10.19 13:55 조회 재생수181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강동원, 2년 연속 수능생 心저격…가려진 시간 11월 10일 개봉
강동원의 신작 '가려진 시간'이 11월 10일 개봉을 확정했다. 이로써 강동원은 2년 연속 수능생들의 심장을 저격하게 됐다.

'가려진 시간'은 화노도에서 일어난 의문의 실종사건 후 단 며칠 만에 어른이 되어 나타난 ‘성민’(강동원)과 유일하게 그를 믿어준 단 한 소녀 ‘수린’(신은수), 세상은 몰랐던 그 둘만의 특별한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독립영화 '잉투기'로 주목받은 엄태화 감독의 상업영화 데뷔작이자 강동원, 신은수의 캐스팅으로 화제를 모은 작품이다.
이미지영화의 개봉일인 11월 10일은 수학능력시험(11월 17일)으로부터 일주일 앞선 시점. 시험을 마친 수험생들의 발길을 자연스레 극장으로 돌릴 수 있는 시기기도 하다.

강동원의 전작 '검은 사제들'은 지난해 11월 5일에 개봉, 전국 500만 관객을 돌파하며 수능생들의 심장을 제대로 저격한 바 있다.

'가려진 시간' 역시 수능 특수를 기대할 만하다. 무엇보다 강동원이 10대 여성팬들으로부터 뜨거운 인기를 얻고 있기 때문이다.

강동원이 2년 연속 11월을 자신의 달로 만들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SBS funE 김지혜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