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날벼락 맞은 행인'…아파트 투신 대학생에 부딪혀 사망

홍지영 기자 scarlet@sbs.co.kr

작성 2016.06.01 08:27 수정 2016.06.01 08:49 조회 재생수29,734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날벼락 맞은 행인…아파트 투신 대학생에 부딪혀 사망
귀가하던 40대 가장을 아파트 12층에서 뛰어내린 대학생이 덮쳐 둘 다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습니다.

광주 북부경찰서에 따르면 31일 오후 9시 48분께 광주 북구의 한 아파트 12층에서 대학생 A(26) 씨가 1층 건물 입구로 추락했습니다.

같은 시각 이 아파트에 들어서던 주민 B(40) 씨가 자신의 머리 위로 떨어진 A 씨와 부딪혔습니다.

두 사람 모두 119구조대에 의해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숨졌습니다.

A 씨는 신변을 비관하는 쪽지를 남기고 스스로 몸을 던진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자녀를 키우는 가장인 B 씨는 귀갓길에 변을 당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